달서경찰서, 사이드미러 펼쳐진 차만 노려 금품 훔친 30대 구속

대구 달서경찰서는 문이 잠기지 않은 차만 골라 상습적으로 금품을 훔친 혐의(상습절도)로 A(30)씨를 구속했다.

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1일 오후 5시께 달서구 한 교회 마당에 주차된 싼타페 승합차 문을 열고 현금 110만원을 훔치는 등 최근까지 달서구 일대에서 같은 수법으로 7차례에 걸쳐 615만원 상당의 금품을 턴 혐의를 받고 있다.

경찰 조사에서 A씨는 신형 차는 문을 잠그면 사이드미러가 접히는 점을 악용해 사이드미러가 펼쳐진 차만 골라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